> 문화 > 대중문화일반

최재림, 박칼린과 수년째 이어진 열애설 해명 "멘토이자, 친구이자 친누나 같은 사람"

  • 기사입력 : 2018년03월14일 10:20
  • 최종수정 : 2018년03월14일 10: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사진=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뉴스핌=양진영 기자] 최재림이 스승 박칼린과 열애설에 해명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뮤지컬배우 최재림이 출연, 음악감독 박칼린과의 열애설을 언급했다.

이날 최재림은 박칼린을 두고 "선생님과는 감독, 배우로 만나기 전 친해졌다. 남들이 보기에 친해 보였던 것 같다"며 운을 뗐다.

이어 "'렌트' 이후 뮤지컬 '헤어스프레이' 또한 박칼린 선생님이 감독하셔서 오해가 생겼던 것 같다"면서 "박칼린 선생님은 내게 멘토이자, 친구이자 친누나 같은 사람"이라고 얘기했다.

함께 출연한 김호영 역시 "박칼린에게 직접 물어보니 소울메이트 같은 관계라고 하더라"라고 둘의 관계에 관한 의혹을 해소해줬다.

앞서 최재림과 박칼린은 지난 2011년부터 무려 18살의 나이 차에도, 여러차례 연인 관계가 아니냐는 의혹을 받았다. 그러나 박칼린은 최재림을 "막내 여동생이라고 부른다"고 말하며 항간의 오해에 해명한 바 있다. 

[뉴스핌 Newspim] 양진영 기자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