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정치

[뉴스핌 포토] 5·18 특조위 출범...'헬기 사격' 조사 착수

  • 기사입력 : 2017년09월12일 11:06
  • 최종수정 : 2017년09월12일 11:0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지난 1980년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군이 무고한 광주시민과 전남도민들에게 자행했던 무차별 발포 조치 등 모든 의혹의 진상을 규명하게 될 국방부 산하 5·18 광주민주화운동 특별조사위원회가 11일 출범했다. 이날 오전 국방부에서 송영무 국방부장관, 이건리 위원장 등 참석자들이 현판식을 갖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국방부는 11일 '5·18 민주화운동 헬기사격 및 전투기 대기 관련 국방부 특별조사위원회'(이하 5·18 특조위)를 출범했다.

'5·18 특조위'는 지난달 23일 문재인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5·18 민주화운동 당시 계엄군에 의한 헬기 사격 및 전투기 출격 대기 의혹에 대한 진상조사를 목적으로 설치됐다.

국방부 관계자는 "특조위 위원들은 대한변호사협회, 광주광역시, 역사학회, 군 관련 단체, 항공대학 등의 추천을 통해 전원 민간전문가를 위촉함으로써 국민들이 신뢰할 수 있는 객관적인 진상 규명이 이뤄지도록 했다"고 말했다.

'5·18 특조위'는 오는 11월 30일까지 약 3개월간 활동한다.

국방부 관계자는 "5·18 당시 계엄군의 헬기 사격 및 전투기 출격 대기 의혹에 대해 관계서류 점검·확인·검증, 관련 증인 및 참고인 등 관계자 진술 청취, 부대 및 사건 현장 방문조사 등 집중적인 조사활동을 통해 객관적 진실을 찾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한편, 국방부는 이날 청사 접견실에서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현판 제막식을 거행했다.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위촉장을 수여하는 자리에서 "오늘 '5ㆍ18 특조위' 출범이 국민적 의혹이 높은 5·18 당시 헬기 사격과 전투기 출격 대기 의혹에 대한 투명하고 객관적인 진상조사로 국민적 의혹을 해소하고 나아가 5·18 민주화운동 정신이 더욱 고양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송영무 국방부장관이 이건리 위원장 등 참석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송영무 국방부장관이 이건리 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 송영무 국방부장관(오른쪽)과 이건리 진상조사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 첫 회의 주재하는 이건리 위원장. /사진공동취재단
 
 

 

[뉴스핌 Newspim] 김학선 기자 (yooks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