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사회

[뉴스핌 포토] '평화의 소녀상' 버스타고 서울도심 누빈다

  • 기사입력 : 2017년08월14일 14:20
  • 최종수정 : 2017년08월14일 14:2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형석 기자] 14일 오후 서울 우이동과 흑석동을 오가는 151번 시내버스에 평화의 소녀상이 설치되어 있다.

'세계 위안부의 날'을 기념해 설치된 소녀상은 9월 30일까지 서울 도심을 누비며 일본대사관과 가까운 안국동 구간을 지날 때는 안내방송과 영화 ‘귀향’의 OST가 방송된다. XML:Y

 
 
 
 
 

 

[뉴스핌 Newspim] 이형석 기자 (leehs@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