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대중문화일반

[단독] 워너원, 9월16일 방콕·10월 3일 홍콩·7일 대만 팬미팅 확정

  • 기사입력 : 2017년08월11일 10:09
  • 최종수정 : 2017년08월11일 17:4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워너원이 아시아 팬미팅을 개최한다. <사진=이형석 기자>

[뉴스핌=양진영 기자] 워너원이 태국 방콕, 홍콩, 대만을 순회하는 단독 팬미팅 일정을 확정했다.

11일 뉴스핌 취재 결과 워너원은 오는 9월 16일 방콕, 10월 3일 홍콩, 7일 대만을 방문해 단독 팬미팅을 여는 것으로 확인 됐다. 

워너원은 지난 7일 데뷔 이후 데뷔 한 달 여 만에 본격 해외 진출에 시동을 걸게 됐다. 특히 태국 방콕을 시작으로 아시아의 한류 중심지 홍콩, 라이관린의 고향 대만을 찾아 아시아 팬들을 만나면서, 국민 프로듀서가 뽑은 국민 아이돌을 넘어 월드와이드 아이돌 그룹으로 발돋움할 전망이다.

워너원 멤버는 앞서 지난 6월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국민 프로듀서의 투표로 뽑힌 11인으로 구성됐다. 데뷔 전부터 각종 CF를 꿰차는 가 하면 케이블, 지상파를 막론하고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 출연이 결정되며 핵폭탄급 인기를 구가 중이다.

워너원은 7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국내 최대 규모의 쇼케이스 '워너원 프리미엄 쇼콘'을 열고 정식 데뷔했으며, 10일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첫 방송 데뷔 무대에 올랐다. 

[뉴스핌 Newspim] 양진영 기자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