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경제

산업부, 41개 공공기관장 회의...블라인드 채용·지역인재채용 등 논의

백운규 장관 "산업부와 공공기관 함께 시대적 변화를 선도해야"

  • 기사입력 : 2017년08월10일 11:03
  • 최종수정 : 2017년08월10일 16: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10일 한국무역보험공사 대회의실에서 41개 공공기관 기관장이 참석하는 공공기관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 참석자들은 ▲새 정부 정책방향에 따른 공공기관의 역할 ▲공공기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공공기관 인력운영 관련 사항(블라인드 채용, 청년고용의무, 지역인재채용, 여성대표성 제고 등) 등을 논의했다.

본격적인 안건 논의에 앞서 국정기획자문위원으로 활동한 김호기 연세대 교수의 '100大 국정과제를 통해 본 국정운영 방안' 강의를 통해 국정철학과 국정과제에 대한 인식을 공유했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은 이날 회의에서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을 바탕으로 노조, 전문가의 의견을 수렴해 기관별 실정에 맞는 적극적인 정규직 전환 추진을 당부했다. 

또한 공공기관이 마중물로써 일자리 정책 기본방향에 선도적인 역할이 필요하다며 ▲공공기관 블라인드 채용 의무화 ▲청년고용의무 비율 상향 조정 ▲지역인재채용 할당제 ▲여성대표성 제고 등을 적극 추진해달라고 강조했다.

이 외에 그동안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부채감축, 방만경영 개선 등 경영개선 과제의 차질없는 추진도 당부했다.   

백운규 장관은 "산업부와 공공기관은 앞으로 시대적인 변화에 잘 적응할 뿐 아니라 변화를 선도해야 하며, 시대정신과 국민의 시각에서 앞으로 공공기관의 역할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시대적 변화를 기회로 활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10일 서울 무역보험공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41개 산업부 소관 공공기관장 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뉴스핌 Newspim] 정성훈 기자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