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생활경제

"대세 아이돌, 나야 나" 이니스프리, 광고모델로 '워너원'

이니스프리-워너원 1년 광고 모델 계약

  • 기사입력 : 2017년08월04일 16:34
  • 최종수정 : 2017년08월04일 16: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에라 기자] 자연주의 화장품 브랜드 이니스프리가 대세 아이돌 워너원(Wanna One)과 장기 모델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워너원은 향후 1년간 이니스프리 주요 제품과 캠페인 모델로 활동하며 광고 영상, 화보, 행사 등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니스프리와 워너원은 엠넷 프로그램 ‘프로듀스 101 시즌2’ 방영 당시 화제를 모은 ‘화산송이 컬러 클레이 마스크’의 정식 광고 모델로 활동하며 인연을 맺었다.

이후 디지털 화보, 브로마이드, 360° VR 영상 등 공개하는 콘텐츠마다 화제를 모았다.

특히 브로마이드는 배포 첫 날 품절사태를 빚으며 대세 아이돌의 인기를 입증했다. 360° VR 영상의 경우 3일만에 조회수 100만 건을 돌파하기도 했다.

이니스프리 관계자는 “화산송이 컬러 클레이 마스크로 확인한 이니스프리와 워너원의 특급 케미스트리에 힘입어 장기 광고 모델 계약을 체결했다”라며 “연령대에 구애 받지 않는 폭 넓은 인지도와 확장성, 다채로운 매력을 보유한 대세 아이돌 그룹 워너원과 다양한 활동을 함께하며 시너지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사진=이니스프리>


 

[뉴스핌 Newspim] 이에라 기자 (ER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