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생활경제

'갑질 논란' 프랜차이즈, 김상조 공정위원장과 만난다

28일 간담회 갖기로..자정안 등 입장 전달

  • 기사입력 : 2017년07월27일 11:22
  • 최종수정 : 2017년07월27일 11:2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전지현 기자]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박기영 회장)은 공정거래위원회의 ‘가맹분야 불공정 관행 근절대책’과 관련 김상조 공정위원장과의 간담회를 28일 오후 2시30분부터 약 1시간30분간 상의 소회의실2(지하 2)에서 갖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사진=한국프랜차이즈협회>

협회는 이 자리에서 최근 정부가 추진 중인 일자리 창출정책에 전 프랜차이즈업계가 적극 동참할 뜻을 밝히고 최근 ‘프랜차이즈업계를 둘러싼 논란’와 관련한 자체 혁신안 방향등 협회의 입장을 공정위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간담회에는 박기영 회장 등 협회 임원 7명이 참석해 ‘유통마진 공개 및 로열티 추진’, ‘가맹본부와 가맹점사업자와의 상생 및 소통방안’, ‘불공정행위 감시 및 피해예방 방안’ 등 최근 산업 현안 전반에 대한 업계의 입장을 전달하는 한편 정부와 정책방향을 협의한다.

한편, 박기영 회장은 지난 19일 ‘프랜차이즈 논란’과 관련한 ’대국민 사과‘기자회견장에서 공정위원장의 면담을 공식 요청한 바 있다.

 [뉴스핌 Newspim] 전지현 기자 (cjh7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