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정치

문 대통령, 김부겸·도종환·김영춘 장관 임명장 수여

  • 기사입력 : 2017년06월16일 19:03
  • 최종수정 : 2017년06월16일 19: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정경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국회 인사청문 절차를 통과한 김부겸 행정자치부 장관과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세 명의 장관에게 임명장을 주면서 "어려운 시기에 무거운 책임을 맡았다"며 "그래도 축하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의원들 사이에 신망도 높아서 인사청문회 잘 통과한 것 같다"며 "협치를 많이 강조하고 있는데, 장관들께서 국회나 여당 그리고 야당과의 협치, 나아가 부처 뿐 아니라 정부와 국회 사이에서 윤할유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국회 안전행정위원회와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는 전날 여야 합의로 이들 세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보고서를 각각 채택했다.

이남 3명의 장관이 추가로 임명되면서 문재인 정부에서 임명된 장관은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포함, 총 4명으로 늘었다.

한편, 지난 15일 인사청문회가 진행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의 경우에는 국회 국토교통위원회가 이날 전체회의를 열어 인사청문 보고서를 채택하려 했지만, 자유한국당의 불참으로 무산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청와대에서 김부겸 신임 행정자치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핌 Newspim] 정경환 기자 (hoa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