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스포츠 > 야구

‘1할대’ 조니 모넬, 올시즌 프로야구 외국인 선수 세 번째 방출... kt 위즈 “빨리 새영입 마무리”

  • 기사입력 : 2017년05월20일 16:31
  • 최종수정 : 2017년05월20일 16:3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1할대’ 조니 모넬, 올시즌 프로야구 외국인 선수 세 번째 방출... kt 위즈 “빨리 새영입 마무리”. <사진= kt 위즈>

‘1할대’ 조니 모넬, 올시즌 프로야구 외국인 선수 세 번째 방출... kt 위즈 “빨리 새영입 마무리”

[뉴스핌=김용석 기자] 조니 모넬이 외국인 선수로는 3번째로 짐을 쌌다.

프로야구 구단 kt 위즈는 20일 "조니 모넬(31)의 웨이버 공시를 KBO에 요청했다. 대체 선수를 물색 중이며, 가능한 한 빨리 영입을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kt는 올시즌을 앞두고 구단 역대 최고액 90만 달러(약 10억원)에 조니 모넬을 영입했다. 메이저리그 출신인 모넬은 큰 기대를 받았으나 1할대의 부진한 활약으로 방출됐다.

2013년 빅리그에 데뷔한 모넬은 메이저리그 타율 0.161, 5타점, 마이너리그에서는 타율 0.271, 107홈런, 482타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모넬은 정규시즌 28경기에 출전해 타율 0.165, 2홈런 9타점에 그쳤다.

 

[뉴스핌 Newspim] 김용석 기자 fineview@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