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생활경제

롯데마트, 발목과 무릎 중간 길이 '데일리 실리콘 팬츠 삭스' 출시

발목과 무릎의 중간 길이..착용 시 바지 밖으로 보이지 않아

  • 기사입력 : 2017년03월21일 18:07
  • 최종수정 : 2017년03월21일 18: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이에라 기자] 롯데마트가 신개념 스타킹인 ‘데일리 실리콘 팬츠 삭스’를 전점에서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과거 10부 바지와 같이 기장이 길었던 바지 대신에 9부 바지, 7부 바지 등 의류들이 인기를 끌면서 여성들의 바지단이 점차 짧아지고 있다.

이처럼 바지 단이 짧아지자 삭스(SOX) 스타킹의 경우 바지 밖으로 착용 모습이 노출돼 여성들의 선호를 받지 못다. 팬티 스타킹은 허리 아래까지 착용을 해야 되는 불편함으로 인해 치마 외 다른 의류들과는 착용하지 않았다.

무릎 아래까지 오는 판타롱 스타킹은 위에 삭스 스타킹이나 팬티 스타킹의 문제점은 해결될 수 있지만 착용 시 흘러내림의 문제와 함께 밴드 부분의 압박으로 인해 불편함을 호소하는 사례도 있었다.

이와 같은 이유로 여성들은 발만 가릴 수 있는 덧신을 주로 신지만, 정장 바지를 입거나 예의를 갖춰야 하는 자리에서는 맨발을 보이지 않기 위해 불편함을 감수하면서 팬티스타킹이나 밴드 스타킹을 찾는 경우가 많았다.

롯데마트는 이러한 여성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자 이번에 ‘실리콘 팬츠 삭스’를 출시하게 됐다. 기존에 판매되던 팬티 스타킹, 판타롱 스타킹, 삭스 스타킹과는 차별화된다.

길이는 발목과 무릎의 중간 길이다. 착용 시 바지 밖으로 보이지 않는다. 밴드 부분이 살이 많은 종아리 부분에 위치해 압박감을 최소화했고, 와이드 밴드로 구성돼 조임 현상을 완화해 착용 시 편안함을 줄 수 있도록 제작됐다.

기존에 판타롱 스타킹이나 일반 스타킹의 경우 착용 시 흘러내리는 단점이 있었지만, ‘실리콘 팬츠 삭스’는 밴드 부분이 실리콘 처리돼 흘러내리지 않는다는 장점도 있다.

롯데마트는 소모품인 스타킹의 단점을 생각해 8족을 하나의 세트로 구성했다. 한 족 당 1200원 가량으로 일반 브랜드 스타킹 판매가격과 대비해 20% 가량 저렴하다.

전내영 롯데마트 언더웨어 MD(상품기획자)는 “고객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필요로 하는 상품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고민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항상 고객들에게 차별화될 수 있는 상품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롯데마트 제공>

 

[뉴스핌 Newspim] 이에라 기자 (ER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