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 NEWS > 부동산

한국수자원공사, 고졸 신입에게 4년제 학위 수여

  • 기사입력 : 2017년03월02일 18:05
  • 최종수정 : 2017년03월02일 18:0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뉴스핌=오찬미 기자] 한국수자원공사가 물 전문가가 되려는 고졸 신입사원에게 4년제 대학 정규 학위 과정을 제공한다.

한국수자원공사(K-water)는 오는 3일 K-water 인재개발원에서 ‘통합물관리학과’ 제2회 입학행사를 갖는다고 2일 밝혔다. 

‘통합물관리학과’ 과정은 K-water가 대전 한밭대학교와 공동으로 개설하는 4년제 정규 과정이다.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 개설된다. 고졸 신입사원 가운데 매년 25명을 선발해 교육한다.

선발된 학생 중 일부는 정부 ‘일-학습병행제’ 승인을 받아 교육기관(한밭대)과 실습현장(정수장 시설)에서 학습을 병행하게 된다.

기초과학부터 상수도와 하천, 댐, 수질, 해수담수화 전 과정을 다루는 융합 과정이다.

졸업요건(졸업학점 130점 이수)을 갖춘 모든 교육 대상자에게 정규 공학사 학위를 수여한다.

K-water는 정부 정책 실현을 위해 우수 고졸사원의 채용을 확대하고 있다. 

이학수 K-water 사장은 “통합물관리학과는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물관리 기술 전문가를 양성하는  한 축이 될 것이다”며 “보다 많은 청년들에게 양질의 일자리 제공하고 K-워터 전문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오찬미 기자 (ohnews@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