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변동성 커진 브라질 채권...9%금리에 환차익 노려볼까

경기 회복 기대감에 증시 사상 최고치
국채금리는 8%대 진입...고금리 매력 낮아져
연금개혁안 등 정치적 불확실성은 여전
“중장기 전망 불투명...단기채 수요 증가” 우세

  • 기사입력 : 2019년03월20일 15:12
  • 최종수정 : 2019년03월20일 15:12

프린트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올 들어 신흥시장에 대한 글로벌 머니 무브(자금 이동)가 이어지는 가운데 투자자들의 가장 큰 관심을 받은 지역은 단연 브라질이다. 작년 10월 브라질 대선 이후 주가가 가파른 상승곡선을 그렸고, 채권시장의 기대수익률도 10%를 훌쩍 상회했다. 하지만 최근 브라질 국내 정치적 이슈가 부각되며 불확실성 또한 크게 높아지는 양상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