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양회앞둔 중국증시 긴급진단] 중국 증시 A주 랠리 가능성은 <10인 애널리스트 분석> <上>

경기 둔화 지속하더라도 저점은 분명 있다
위안화, A주 강보합. 본격 기회는 하반기에

  • 기사입력 : 2019년02월12일 14:48
  • 최종수정 : 2019년02월12일 14:59

프린트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백진규 기자 = 춘제(春節, 중국 설) 황금연휴(2월 4~10일)를 마치고 11일 중국 증시가 다시 개장하면서 반등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3월 양회(兩會)를 앞두고 당국의 정책 호재가 예상되는 데다 미중 무역협상도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경제 매체 중신징웨이(中新經緯)에 따르면 지난 15년 동안 춘제 이후 10거래일간 상하이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