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W재단,탄소배출권 토대로 가상화폐 모집..당국은 “불가능”

개인 온실가스 감축량 수집해 탄소배출권 할당
총 2조원규모 ICO 추진
환경부 “전혀 논의된 바 없다”

  • 기사입력 : 2018년11월05일 10:09
  • 최종수정 : 2018년11월05일 11:18

프린트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구글플러스구글플러스
[서울=뉴스핌] 김선엽 기자 = 국내 환경재단인 W재단이 현재 기업에게만 할당되는 탄소배출권을 개인도 할당받도록 중개하겠다며 이를 토대로 시총 2조원에 달하는 가상화폐공개(ICO)를 해외서 추진 중이다. 하지만 관계당국은 “개인에게 탄소배출권을 할당하는 것을 W재단과 전혀 논의한 바 없다”며 “실현 불가능한 사업&rdquo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